default_setNet1_2

北 “어제 전술유도탄 검수사격시험”… 김정은은 불참

기사승인 2022.01.18  

공유
default_news_ad1
북한이 17일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는 '북한판 에이테킴스'(KN-24)인 것으로 파악됐다. /연합뉴스
 
북한이 17일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는 '북한판 에이테킴스'(KN-24)인 것으로 파악됐다. /연합뉴스

지난 17일 북한이 동해상으로 발사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발사체가 ‘북한판 에이테킴스’인 KN-24인것으로 밝혀졌다.

18일 조선중앙통신은 “국방과학원과 제2경제위원회를 비롯한 해당 기관의 계획에 따라 17일 전술유도탄 검수사격시험이 진행됐다”라며 “검수사격시험은 생산장비되고있는 전술유도탄들을 선택적으로 검열하고 무기체계의 정확성을 검증하기 위한 데 목적을 두고 진행됐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우리나라 서부지구에서 발사된 2발의 전술유도탄은 조선 동해상의 섬 목표를 정밀타격했다”고 덧붙엿다.

노동신문이 공개한 사진에 따르면 이 전술유도탄은 ‘북한판 에이테킴스’인 KN-24인 것으로 추정된다. KN-24는 북한의 고체연료 단거리 지대지 미사일(SRBM)이다.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이번 시험을 참관하지 않았다.

한편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지난 17일 오전 평양시 순안비행장 일대에서 동북쪽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했다. 이번이 새해 들어 네 번째 발사다.

북한은 지난 5일과 11일에 자강도 일대에서 ‘극초음속 미사일’이라고 주장하는 탄도미사일을 발사했으며, 지난 14일에도 평안북도 의주 일대 철로 위 열차에서 ‘북한판 이스칸데르’(KN-23)라고 불리는 단거리 탄도미사일 2발을 발사한 바 있다.

채민석 @chosun.com

<저작권자 © NK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