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日언론 "北, 20일 도쿄올림픽 선수단장 회의 돌연 불참 통보"

기사승인 2019.08.19  

공유
default_news_ad1
북한이 오는 20~22일 일본에서 열리는 2020년 도쿄올림픽 설명회를 겸한 선수단장 회의에 불참하기로 했다.

요미우리신문·지지통신 등에 따르면 북한 당국은 도쿄올림픽 선수단장 회의에 원길우 체육상 부상 등 3명을 보낼 계획이었으나 17일 돌연 불참의사를 밝혔다. 원래 일본 측은 이번 선수단장 회의에서 각국 올림픽위원회(NOC) 관계자에게 대회 준비상황과 경기시설에 관해 설명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북한 측은 구체적인 이유를 밝히지 않고 회의 참석 취소를 통보했다고 일본 측 관계자는 전했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과 수행원들이 지휘소 모니터를 바라보며 웃고 있다.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과 수행원들이 지휘소 모니터를 바라보며 웃고 있다. /연합뉴스

북한은 25일 도쿄 부도칸(武道館)에서 개막하는 유도 세계선수권 대회에도 출전하지 않기로 했다. 북한은 도쿄올림픽 시험 경기를 겸한 이번 유도대회에 남자 2명·여자 6명 선수단 총 8명을 보낼 계획이었다. 이와 관련 전일본유도연맹 관계자는 "북한이 국제유도연맹(IFJ)에도 대회 불참 의사를 전달했다. 자세한 사정은 잘 모른다"라고 교도통신에 전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8/18/2019081800406.html

조선 @chosun.com

<저작권자 © NK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