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文대통령 "남북경협이야말로 획기적 성장동력, 하나의 축복"

기사승인 2019.01.10  

공유
default_news_ad1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남북경협이야말로 우리 경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는 새롭고 획기적인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진행된 신년기자회견에서 이같이 말하며 "남북경협은 우리에게 예비된 하나의 축복"이라고 밝혔다.

 
문재인 대통령이 10일 청와대 영빈관에서 열린 '2019 문재인 대통령 신년기자회견'에서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뉴시스


문 대통령은 "남북경협은 그동안 ‘북한 퍼주기’라는 오해도 많이 있었는데, 우리가 제대로 했던 남북경협을 개성공단이라고 보면 우리 기업들의 이익이 훨씬 컸다"며 "(개성공단 입주) 기업들에 원자재를 남품하는 (기업들의) 후방 경제효과를 포함하면 우리 경제에 더욱 도움이 됐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북한 경제가 개방되고 인프라 건설되면 선점과 주도권 확보를 위해 중국을 비롯해 국제자본들이 경쟁적으로 북한에 들어갈 것"이라며 "그런 면에서 한국이 (경협의) 시기를 놓치지 않는 것이 대단히 중요하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문 대통령은 "한국 경제가 구조적으로 어려움 겪고 있고, 과거 같은 고도성장은 불가능하다"며 "남북경협은 우리 경제의 새로운 획기적 성장동력이 될 것"이라고 했다. 문 대통령은 "남북경협이 되면 지역경제에도 도움이 된다"고도 했다. 문 대통령은 "국제제재에 가로막혀 (경협 사업을) 당장 할 수는 없지만 제재가 풀리면 빠른 속도로 (경협을) 할 수 있도록 사전에 조사하고 연구하는 작업들은 미리 해야 한다"고 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9/01/10/2019011001430.html

조선 @chosun.com

<저작권자 © NK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