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한국, 미국 승인없인 제재 풀지 않을 것" 3차례 반복한 트럼프

기사승인 2018.10.12  

공유
default_news_ad1

강경화 '5·24 조치' 해제 검토에 외교 결례 논란 낳을 수 있는 '승인' 표현까지 쓰며 공개 반박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이 10일(현지 시각) 강경화 외교부 장관의 '5·24 조치 해제 검토' 발언과 관련해 "한국은 미국의 승인 없이 제재 해제를 하지 않을 것(they won't do it without our approval)"이라고 했다. 한국에 대한 외교 결례 논란을 낳을 수 있는 '승인'이란 표현을 쓰며 '제재 해제 불가' 입장을 명확히 밝힌 것이다. 미국 대통령이 우리 외교장관의 언급을 공개 반박한 것은 한·미 외교사에 처음 있는 일이다.

5·24 조치는 우리 정부가 지난 2010년 북한의 천안함 폭침 도발에 대응해 내놓은 독자 대북 제재다. 강 장관은 전날 외교부 국정감사에서 5·24 조치 해제와 관련, "관계 부처와 검토 중"이라고 말해 논란이 일자 "잘못 발언한 것 같다"고 했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취재진이 '한국에서 대북 제재를 완화할 수 있다는 보도가 나왔다'고 하자 "한국은 미국의 승인 없이 아무것도 하지 않을 것"이라며 '승인'이란 말을 되풀이했다. 기자들이 다시 '한국이 (이와 관련해) 당신과 접촉한 적이 있느냐'고 묻자 "그렇다"며 "그들은 우리 승인 없이 아무것도 하지 않을 것"이라고 다시 강조했다. 같은 말을 세 번 반복한 것이다. 이에 대해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11일 "모든 사안은 한·미 간 공감과 협의가 있는 가운데 진행하겠다는 뜻으로 받아들인다"고 말했다.



출처 : http://news.chosun.com/site/data/html_dir/2018/10/12/2018101200255.html

조선 @chosun.com

<저작권자 © NK조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